용인특례시 양지면에서 배움에 대한 열정 품은 특별한 신입 대학생 입학식 열려
용인특례시 양지면에서 배움에 대한 열정 품은 특별한 신입 대학생 입학식 열려
  • 한송희
  • 승인 2024.04.02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난 달 27일 ‘제2기 양지노인대학’ 입학식 개최…82명 신입생에 대한 응원 이어져 -
제2기 양지노인대학 입학식이 지난달 27일 양지면 행정복지센터에서 개최됐다.
제2기 양지노인대학 입학식이 지난달 27일 양지면 행정복지센터에서 개최됐다.

 

배움에 대한 열정 하나로 모인 대학 새내기 어르신들의 특별한 입학식이 열렸다.

 

지난 달 27일 용인특례시 처인구 양지면 행정복지센터 대회의실에서 열린 2기 양지노인대학 입학식에는 82명의 신입생의 새로운 배움을 응원하는 모습이 연출됐다.

 

이날 행사에는 이인영 대한노인회 용인시 처인구지회장과 이교춘 양지노인대학장, 이경숙 양지면장 등 노인대학과 지역 내 공직자, 주민들이 참석해 노인대학 입학생들에게 축하와 격려를 아끼지 않았다.

 

양지노인대학에 입학한 신입생 82명은 앞으로 2년 동안 교양과 시사, 건강, 노래교실, 문화탐방 등의 과목을 배운다. 이를 통해 건강하고 활기찬 노년 생활과 배움에 대한 열망을 채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양지면 관계자는 양지노인대학에서 어르신들이 다양한 분야를 배우고 공동체 사회의 일원으로서 함께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즐길 수 있도록 응원하겠다양지면은 지역 내 어르신이 행복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노인대학을 비롯해 다양한 복지 정책을 수립해 진행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