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특례시, ‘제4기 용인청년정책네트워크’ 위원 대상 청년정책아카데미 워크숍 개최
용인특례시, ‘제4기 용인청년정책네트워크’ 위원 대상 청년정책아카데미 워크숍 개최
  • 한송희
  • 승인 2024.05.19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숲체험 프로그램과 MBTI 활용한 인적 네트워크 형성 역량 강화 지원 -
용인산림교육센터에서 열린 청년정책아카데미 워크숍에서 격려사를 하고 있는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용인산림교육센터에서 열린 청년정책아카데미 워크숍에서 격려사를 하고 있는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용인특례시(시장 이상일)18일 처인구 모현읍 용인산림교육센터에서 청년정책아카데미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이 자리에서는 4기 용인청년정책네트워크위원들의 역량을 강화하고, 위원간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1부와 2부로 나눠 진행됐다.

 

1부는 힐링의 시간을 주제로 용인산림교육센터의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체험하는 시간으로 구성됐다. 이 프로그램에 참여한 청년들은 숲 체험을 통해 바쁜 일상에서 쌓였던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심신의 건강을 회복할 수 있는 휴식의 시간을 가졌다.

 

2부 행사는 소통의 시간으로 이뤄졌다. 청년정책네트워크 소속 청년들은 분과별 회의와 팀빌딩프로그램을 통해 서로를 알아가고,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가운데 팀빌딩프로그램은 청년들이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는 ‘MBTI 검사를 바탕으로 전문 강사를 초빙해 자신을 알아가고, 심리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사회에서 대인관계를 형성하는 접근 방식 등을 배웠다.

 

현장에서 청년들을 만난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은 오늘 이 자리에서 청년정책네트워크 위원들이 서로의 생각을 나누고 청년을 위한 정책을 제안하는 자리가 되기를 바란다용인특례시는 시민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성과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앞으로도 청년들의 목소리를 듣고 시의 발전을 논의하는 시간을 마련하겠다오는 6월 예정된 청년정책 경진대회에서도 용인청년정책네트워크 위원들이 좋은 아이디어를 제안해 주기를 바라고 응원한다고 했다.

 

4기 용인청년정책네트워크는 지난 20237월부터 활동을 시작했다. 도시재생, 문화복지, 주거교육, 참여권리, 취창업, 홍보 등 6개 분과로 나눠 분과별로 청년을 지원할 수 있는 정책 과제를 논의하는 활동을 진행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