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5 수원 ITS 아태총회 성공 개최 위해 힘 모은다
2025 수원 ITS 아태총회 성공 개최 위해 힘 모은다
  • 한송희
  • 승인 2024.05.23 2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5 ITS 아태총회 수원시 실무지원단 지원계획 보고회
2025수원ITS아태총회 성공 개최 위해 힘 모은다
2025수원ITS아태총회 성공 개최 위해 힘 모은다

 

수원시(시장 이재준)23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2025 ITS 아태총회 수원시 실무지원단 지원계획 보고회를 열고, 분야별 지원 계획을 공유했다.

 

김현수 제1부시장이 주재한 이날 보고회에는 안전교통국·도시안전통합센터 등 실무부서 부서장, 수원컨벤션센터, ITS KOREA(한국지능형교통체계협회)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ITS KOREA 관계자가 수원 ITS 아태총회 종합계획을 설명한 후 각 부서장이 분야별 지원계획을 보고했다.

 

수원시는 김현수 제1부시장을 단장으로 하는 시 실무지원단을 구성해 2025 수원 ITS 아태총회가 종료될 때까지 운영한다.

 

실무지원단은 시민 참여 조직·홍보 문화·관광 수송·인력 위생·안전 등 5개 분과로 구성된다.

 

시민 참여 분과에는 대학() 관련학과 학생, 전문계고 학생, ·동 단체원, 일반 시민 등이 참여한다. 조직·홍보 분과는 다양한 홍보매체를 활용해 아태총회 일정과 주요 행사를 시민들에게 상세하게 홍보한다.

 

수원시는 2025 수원 ITS 아태총회에 내국인 8000, 외국인 2000명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해 기대효과를 분석했는데, 경제적 효과 약 281억 원, 취업·고용 유발은 236명이었다.

 

김현수 제1부시장은 수원 ITS 아태총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하기 위해 체계적으로 실무지원단을 운영하겠다주관 부서와 지원 부서가 견고한 협조 체계를 구축해 수원의 위상을 널리 알리자고 당부했다.

 

국토교통부와 수원시가 공동주최하는 2025년 수원 ITS 아태총회는 ‘Hyper-Connected Cities by ITS(ITS가 제시하는 초연결도시를 주제로 2025528~30일 수원컨벤션센터와 수원시 일원에서 열릴 예정이다. ·차관 등 고위급 회의, 학술세션, 전시회·비즈니스 상담회, 기술시연·시찰, 시민 참여 프로그램 등으로 진행된다.

 

20개국에서 1만여 명이 참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50개 기관·업체가 홍보관 130여 개를 운영한다.

 

1996년 일본에서 시작된 ITS 아태총회는 아시아·태평양 지역 국가들이 ITS 관련 민관 기술 교류, 시장 동향 파악. 국가 기업 간 협력 강화 등을 위해 개최하는 국제회의다. 고위급회의, 학술회의, 기술 시연, 전시회, 비즈니스 상담회 등으로 진행된다. 2002년 제5회 서울 ITS 아태총회 이후 23년 만에 다시 한국에서 총회가 열린다.

 

ITS(지능형교통체계)는 교통수단과 교통시설에 첨단 정보통신기술을 적용해 안정성·편의성을 높이는 시스템이다. 버스정보시스템·교통정보시스템 등이 대표적인 I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