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선별진료소 검체 채취 건수, 4일째 감소
수원시 선별진료소 검체 채취 건수, 4일째 감소
  • 현경환
  • 승인 2020.03.09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 2일 216건 이후 4일 연속 감소… 3월 5일 102건-

◦5일 검사건수 102건, 가장 많았던 2월 26일(306건)의 3분의 1로 감소
◦확진환자, 의사환자, 조사대상 유증상자는 진단검사비 지원받을 수 있어
◦수원시 1·2·3·10번째 확진자 퇴원… 수원유스호스텔에 10명 입소
수원시 코로나19 검체 채취 건수 현황
수원시 코로나19 검체 채취 건수 현황

 

수원시 관내 8개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위해 검체를 채취하는 인원이 감소하는 추세다.

 

35일 선별진료소 검사 건수는 102건으로 31(94) 이후 최저치를 기록했다. 검사 건수는 32216, 3164, 4119건으로 꾸준히 줄어드는 추세다. 5일까지 누적 건수는 2761건이다.

 

2월 중순까지 하루 50건을 넘지 않았던 검체 채취 건수는 신천지 신도인 31번 확진환자가 218일 확진 판정을 받은 후 급증했다. 219(53) 처음으로 50건을 넘어섰고, 224195, 25233, 26306건으로 연일 최고치를 경신했다.

 

35일 검체 채취 건수(102)는 최고치였던 226일의 3분의 1 수준으로 감소했다.

 

국내 전체 검사 건수는 315660건으로 정점을 찍은 후 41340, 59396건으로 감소세다. 누적 검사 건수는 14775건이다.

 

수원시에는 4개 구 보건소와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 가톨릭대학교성빈센트병원, 동수원병원, 아주대학교병원 등 8개소에 선별진료소가 있다.

 

감염병예방법에 따라 확진환자, 의사환자, 조사대상 유증상자로 보건소에 신고된 사람은 진단검사비를 지원받을 수 있다.

 

의사 환자 : 확진환자 증상 발생 기간 중 확진환자와 접촉한 후 14일 이내에 발열(37.5이상) 또는 호흡기 증상(기침, 호흡곤란 등)이 나타난 자

(조사 대상 유증상자)

의사의 소견에 따라 원인미상폐렴 등 코로나19가 의심되는 자

중국(홍콩, 마카오 포함) 등 코로나19 지역 전파가 있는 국가를 방문한 후 14일 이내에 발열(37.5이상) 또는 호흡기증상이 나타난 자

코로나19 국내 집단발생과 역학적 연관성이 있으며, 14일 이내 발열(37.5이상) 또는 호흡기증상(기침, 호흡곤란 등)이 나타난 자

 

진단검사비 지원절차

<진료비 지원 절차(의료기관)>

 

(보험가입자) 보건소에 의사환자 등 통보 → ② 병원 검사 실시 및 본인부담금 미 징수 → ③ 건강보험심사평가원으로 일괄 청구 건강보험공단에서 지원금 지급 → ⑤ 건강보험공단이 질병관리본부와 사후 정산

 

(미가입자) 보건소에 의사환자 등 통보 → ② 병원 검사 실시 및 본인부담금 미 징수 → ③ 건강보험공단에 진단검사비용 신청서 제출 건강보험공단에서 의료기관에 지원금 지급 → ⑥ 건강보험공단이 질병관리본부와 사후 정산

 

 

한편 수원시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은 616시 현재 16명이다. 수원시 1·2·3·10번째 확진자는 퇴원했다.

 

모니터링 대상자는 (518시 기준) 의사환자 4, 조사대상유증상자 111, 자가격리 204, 능동감시 230명 등 549명이다.

 

수원시 자체적으로 마련한 확진환자 접촉자 임시생활시설인 수원유스호스텔에는 현재 13명이 입소했다. 지난 219일 수원 확진자 1·2번의 가족 3명을 시작으로 그동안 23명이 입소했고, 격리 기간이 종료된 10명은 퇴소했다. 5일 수원 10번 확진자가 입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