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원, ‘우한교민 품은’ 장호원 지역 178개사 경영환경개선 특별지원
경상원, ‘우한교민 품은’ 장호원 지역 178개사 경영환경개선 특별지원
  • 김재희
  • 승인 2020.05.14 0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특별한 희생에 대해서는 특별한 보상과 예우가 필요”
○ 장호원 읍내 총 288개사 신청, 178개사 최종 선정발표
장호역 지역 경영환경개선사업 사업추진 안내
장호역 지역 경영환경개선사업 사업추진 안내

 

경기도와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이하 경상원)은 지난 24일 제3차 우한 교민 수용시설로 선정된 국방어학원이 위치한 장호원 지역 소상공인의 경영 안정화 지원을 위해 경영환경개선사업 특별지원 모집을 마감하고 총 288개사 신청 중 최종 178개사 선정결과를 13일 발표했다.

온라인 신청이 어려운 소상공인을 위해 장호원 시장 상인회 사무실에서 직접 현장 접수를 함께 진행했던 이번 특별지원은 현장접수 190, 방문 및 우편접수 64, 온라인 접수 34건으로 총 288개사가 신청했으며 지난 8일 선정 평가를 진행해 음식업 63, 도소매업 69, 서비스업 30, 제조·건설 기타 16개 등 최종 178개사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특별지원은 장호원 지역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업체당 최대 지원금은 300만 원이며 세부지원 내용은 점포 간판개선 내부인테리어 상품판매대, 전시대, 안전, 보안, 위생, 소독용품 홍보물 및 제품포장 ·오프라인 광고지원 등 소상공인 점포 환경경영개선을 통해 실질적인 경쟁력 향상을 지원하기 위한 사업이다.

경상원은 현재 도내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2차 경영환경개선사업 신청자를 모집 중이며 차후 코로나19 확진자가 방문한 경기도 소재 점포 소상공인을 위한 추가 지원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선정자 발표일로부터 5개월 이내 최초 신청시 선택했던 사업을 추진 완료 후 증빙서류와 지원금 신청서를 우편 또는 방문하여 제출하면 된다.

경상원 박재양 경영기획본부장은 3차 우한 교민 임시 생활시설이 위치했던 이천 장호원 지역 소상공인을 위해 특별지원을 실시한다경상원은 코로나19에 대한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도내 자영업자를 위한 지원을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212일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이천지역을 방문해 특별한 희생에 대해서는 특별한 보상과 예우가 필요하다. 그것이 진정한 공정’”이라며 이천시민 여러분이 겪고 있는 현실적인 어려움에 대해 외면하지 않고 충분히 예우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