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바스엑스포 - “K-MONDRAGON 2020” 1탄
미리보는 #바스엑스포 - “K-MONDRAGON 2020” 1탄
  • 주만근
  • 승인 2020.07.14 0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5만평의 대규모 바스엑스포!
- 일반 단일 생활용품 박람회 장!
- 세계 최초, 최대의 욕실산업단지
미리가본 #바스엑스포 참관기념
미리가본 #바스엑스포 참관기념

202077일 화요일 선진주민위원회 주만근위원장은 K-mondradon 추진위원회 팀 8명과 함께 지역발전을 위한 과제를 해결하기 위해 인터바스박현순 회장을 찾았다.

[바스엑스포]는 세계 최초로 사업가 #인터바스 대표 #박현순회장이 독자적으로 기획 추진하여, 20209월부터 개최 할 예정이다. 현재 이곳에 전시되고 있는 바스용품은 과거의 욕실용이 아나라 생활문화의 디자인과 편리성, 과학을 기반으로 한 연구와 다양한 마감자재까지 총망라한 전시공간이다.

인터바스 박람회전경
인터바스 박람회전경

해외의 유명 바스업체는 물론 국내 욕실전문업체와 디자인 대기업까지 참여가 확정 된 전문생활문화전시공간으로 바이어와 관람객들이 업무와 휴식을 즐기고, 머무를 수 있는 공간까지 완벽하게 이루어져가고 있는 5만평의 대규모 박람회 장에는 일반 단일 생활용품 최대의 박람회 장으로는 세계 최초, 최대의 욕실산업단지이며, 욕실신산업 생태계를 이끌어가고 있다.

#바스엑스포 #박현순회장은 선진주민위원회 #케이몬드라곤의 추진위원으로 앞으로 생활문화 발전과 생활문화상품 세계화에 따른 머천다이징과 마케팅을 지원하고, 전세계 상품을 국내와 해외로 판매유통을 진행한다. 인터바스는 오래전부터 디자인과 첨단기술 개발을 특허화하여 동일업종과 타사 및 협력업체까지도 공유와 연대를 하고 있다. , 대규모 생산과 경쟁의 세계화를 위해 중국공장에서 자사제품을 연구 개발하여 생산판매하고 있으며, 한국이 본사로 충북 음성에 소재하고, 국내 3개의 생산공장을 운영하고 있다.

박현순회장
박현순회장

박현순회장은 미국의 경영학자 피터드러커의 기업가정신을 바탕으로 사업전개를 하고 있으며, 말보다는 행동으로 보여주는 실천뿐이라 말하고 있다.

기업가는 이윤의 극대화가 아니라 기회의 극대화가 기업가 정신의 실천이라는 것이다. 테마가 있는 공간을 연출하고 창출하기 위해 노력하는 박회장은 머물고 싶은 공간”, “보여주고 싶은 욕실”, “편안하고 아름다운 생활공간으로 만드는데 연구와 개발을 살천하고 있다.

선진주민위원회 위원들은 박현순회장의 성공적인 운영 #바스엑스포#케이몬드라곤의 새로운 운영방식으로 도입하고, 지역 소상공인들의 새로운 유통경로를 확대와, 해외 네트워크를 통한 판매, 수출을 고려하기 위해 [바스엑스포]를 찾은 것이다.

바스엑스포를 참관한 #선진주민위원회 #주만근위원장은 기업은 개인의 소유가 아니라 기회의 극대화로 많은 소비자와 판매자의 만족을 이끌어 내는 것이며, 서로 더불어 살아가는 발전적 사회를 이루는 것이라는 것을 참관한 #선진주민위원회 K-MONDRAGON추진위원은 다시 한번 깊이 새기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하였다.

바스엑스포전시관 내부는 엄청난 정보와 디자인 디스플레이가 테마와 함께 이루어져있다.
바스엑스포전시관 내부는 엄청난 정보와 디자인 디스플레이가 테마와 함께 이루어져있다.
바스엑스포전시관 내부는 엄청난 정보와 디자인 디스플레이가 테마와 함께 이루어져있다.
패턴과 디자인 스토리가 있는 욕실.
바스엑스포전시관 내부는 엄청난 정보와 디자인 디스플레이가 테마와 함께 이루어져있다.
각종 다양한 제품이 전시되고 있는 공간
바스엑스포전시관 내부는 엄청난 정보와 디자인 디스플레이가 테마와 함께 이루어져있다.
테마별로 이루어지는 생활문화공간

견학방문자는 선진주민위원회 케이몬드라곤추진위원 주만근위원장, 윤주남북수원신협이사장, 이경환회장, 이승찬기획추진위원장, 김영일멸균환경위원장, 이채영세정유치원원장(영유아어린이지원위원장), 윤미혜원장, 박정순원장 총 8명이 참석하였다.

(CYBERWEEK jmk5169@nat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